어떤 여행이야기, 사막















세계에서 가장 큰.... 세계에서 가장 오래 된.... 세계 3대 어쩌고... 우리나라에서 죽기전에 꼭 봐야될 어쩌고.... 등등등. 우리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최상급의 수식어를 달고 있는 수많은 여행지 및 아이템들이 어떤 곳, 어떤것 들이 있는지 함께 공유해보는 게시판입니다. 여러분들이 알고 계신 많은 최상급들을 함께 공유해 보아요~!


TOTAL ARTICLE : 25, TOTAL PAGE : 1 / 3 회원가입 로그인
구분 유럽 | 아시아 | 인도.네팔 | 북미 | 중.남미 | 지중해 | 오세아니아 | 아프리카 | 국내 | 제주도 | 기타 | 공지 |
국내 : 외국인이 뽑은 서울 최고의 명소는? 남산 1위
 미쯔    | 2011·11·25 22:14 | HIT : 27,626 | VOTE : 545
오늘 인터넷 기사로 나온 내용입니다.
외국인이 뽑은 서울 최고의 명소는 '남산'이라는 군요. 여러분 공감하세요? ^^
아니면 또 어떤 곳이 있을까요?

.....................................................................................................................................



[투데이코리아=이나영 기자] 외국인들이 꼽은 서울 최고의 명소는 '남산'으로 나타났다.

서울시는 지난 3~20일 외국인 1849명(영어권 534명, 중어권 1080명, 일어권 235명)을 대상으로 '서울의 가장 매력적인 명소'를 설문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5일 밝혔다.

외국인 꼽은 서울 최고 명소로 남산을 선택한 외국인은 전체 16%인 295명이다. 이들은 N서울타워에서 연인과 자물쇠 걸고 서울을 내려다보며 키스를 하고 싶다고 답했다.

외국인 꼽은 서울 최고 명소 응답자를 언어권별 구성을 보면 영어권 44명, 중화권 241명, 일어권 10명으로 중화권 외국인들의 남산 선호도가 높았다.

이들은 서울을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멋진 전경과 계절에 따른 주변 풍경, 남산에서 내려다보는 서울의 야경 등이 아름답고 로맨틱하다고 평가했다.

이어 외국인 꼽은 서울 최고 명소로 명동에서 한국 브랜드화장품 쇼핑 투어하기가 13.4%인 247명, 경복궁에서 수문장 교대식 보고 수문군 복식 체험하기가 10.9%인 201명 등이 뒤를 이었다.

명동은 서울 패션과 쇼핑 중심지로 국내 브랜드 화장품가게는 물론 카페, 식당, 길거리 음식 등 다양한 먹을거리가 한자리에 있어 쇼핑도 하고 한국 음식을 즐기느라 지루할 틈이 없다는 점에서 지목됐다.

경복궁은 역사와 전통, 훌륭한 건축물이 조화를 이루는 아름답고 가치있는 곳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아울러 북촌 8경 한옥골목 탐험하고 한옥체험(10.2%·189명), 동대문에서 24시간 쇼핑 즐기며 패션리더로 변하기(5.4%·99명), 서울숲에서 낙엽 밟으며 연인과 데이트하기(5.3%·98명), 한강 전망카페에서 연인과 야경즐기기(5.2%·97명) 등도 외국인 꼽은 서울 최고 명소 순위에 올랐다.

서울시는 외국인들이 선호하는 명소 21곳과 그곳에서 할 수 있는 체험·해당 이미지 등을 서울시의 영·중·일 홈페이지에 동시에 제시하고 그 중 1개를 선택하도록 했다. 제시된 보기외 의견은 기타항목에 주관식으로 남기도록 했다.

기타 항목에는 활기찬 진짜 서울의 모습을 느낄 수 있고 싱싱한 해산물이 가득한 '노량진 수산시장'과 아름다운 예술품으로 가득한 '국립중앙박물관', 사람들의 일상이 묻어나고 소박하면서도 활기찬 '전통시장' 등이 나왔다.

언어권별로 선호하는 서울의 명소와 경험도 달랐다.

영어권에서는 ▲경복궁(1위·16.7%) ▲N서울타워(2위·8.2%) ▲인사동(3위·7.5%), 중국어권은 ▲N서울타워(1위·22.3%) ▲명동(2위·17.2%) ▲북촌(3위·9.2%), 일어권은 ▲북촌(1위·23.8%) ▲경복궁(2위·15.7%) ▲명동(3위·8.9%) 등순이었다.

한편 서울시는 8월 외국인을 대상으로 실시한 '서울의 매력 TOP50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주제별 설문조사를 하고 있다.

먹을거리(10월), 서울명소에서 하고 싶은 것(11월)에 이어 앞으로도 문화, 체험, IT 등 테마별 서울매력 조사를 주기적으로 실시해 서울시 관광정책에 반영할 예정이다.

외국인이 선호하는 명소는 물론 그 곳에서 하고 싶은 체험을 함께 조사함으로써 다양한 체험 콘텐츠 개발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서울시는 기대했다.

bonobono
남산 전 어렸을때 부터 갔는데. 봄에 가면 도서관에서 하얏트호텔 가는 그 길이 벚꽃으로 아름다운 길이 됩니다. 저녁 야경도 아주 좋아요. 또 도심에서 오르는 즐거움도 있고 올라가면 서울시내가 조망이 되어서 여러모로 좋더라구요. 이제 벚꽃도 피었으니 남산 나들이 한번 해보려구 해요.

12·04·14 18:20

프린트 목록 추천
다음글   세계에서 가장 큰 폭포 이과수 [2]  유아인 11·08·31 17877 768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